현재위치 : Home > 신간안내

계간 삼천리 해제집 7    
저자:한림대학교일본학연구소
출판일월일:2021년 1월 30일
판형/면:신국판 / 252면
ISBN:979-11-6586-142-1 94910
판매가격 :
수 량 :


계간 삼천리는 재일한국조선인 스스로 편집위원으로 참가하여 그들의 문제를 다룬 것이며, 구체적으로는 재일조선인 역사학자 이진희와 박경식, 강재언, 소설가 김달수, 김석범, 이철, 윤학준이 편집위원으로 참여하였으며, 19752월에 창간하여 12년간 19875월 종간까지 총 50권이 발행된 잡지이다. 물론 재일조선인 편집인과 필진 이외에도 일본인 역사가와 활동가, 문학을 비롯한 문화계 인사들도 다수 참여하였으며, 이들 중 다수는 현재까지 재일한국조선인 운동, 일 관계를 비롯한 동아시아 근현대사 연구에 관여하고 있다. 이러한 편집위원과 필진이다 보니, 여기에는 한국과 일본을 비롯한 동아시아의 정세분석, 역사문제, 재일조선인의 문화와 일상, 차별문제, 일본인의 식민 경험과 조선체험 등 다양한 주제로 망라되어 있다. 다시 말해서, 이들 기사는 1970년대 중후반과 1980년대 냉전 시대의 동아시아 속 한국과 일본, 일본 속 재일조선인과 한국 등을 가르는 문화권력 지형의 변화를 검토하는 데 유용한 자료인 것이다.

이 잡지를 통해서 국민국가의 외부자이면서 동시에 국민국가의 내부자인 재일한국조선인의 시각에 초점을 맞추어 냉전/탈냉전 시기 국민주의 성격이 무엇인가에 대해 생각할 수 있으며 이 성과는 한국사회와 일본사회 그리고 더 나아가서 동아시아 속에서 해결해야 하는 국민국가문제나 단일민족다민족주의문제를 되돌아보게 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, 특히 기존 선행연구들이 읽어내지 못한 재일의 세계관, 주체론, 공동체론, 전후 국가론을 분석해 내어, 기존의 냉전과 디아스포라 문제를 국가탈국가라는 이분법을 넘는 이론을 고안해 내는 데 미약하나마 일조할 것으로 생각한다.